메뉴

전체기사

시정소식

시장동정

현장스케치

성남안테나

성남, 이야기

책과 함께

전문칼럼

이달의 지면

광고
성남시-교육지원청, 과학고 유치 ‘업무 협약’
실무협의체 꾸려 공모 준비, 시정연구원은 설립 타당성 검증, 설문조사 등
비전성남   |   2024-06-07 [14:17]

▲ 미래교육과-성남시는 6월 7일 시청 4층 제1회의실에서 신상진(오른족) 성남시장과 오찬숙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과학고등학교 유치에 관한 업무협약’을 했다.  © 비전성남

 

성남시와 성남교육지원청은 67일 특수목적고인 과학고등학교를 지역에 유치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이날 오전 1030분 시청 4층 제1회의실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오찬숙 교육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과학고등학교 유치를 위한 행정·재정 분야의 협력, 필요한 정보 공유,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이다. 

 

▲ 미래교육과-성남시와 성남교육지원청은 6월 7일 시청 4층 제1회의실에서 과학고등학교를 지역에 유치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했다.  © 비전성남

 

양 기관은 이달 중순 통합실무협의체를 꾸려 운영한다.

 

실무협의체는 오는 8월 경기도교육청이 진행 예정인 과학고 추가 지정 공모를 준비한다.

 

이를 위해 시 산하 연구기관인 성남시정연구원이 과학고 설립 타당성을 검증하는 정책연구를 수행한다.

 

시민 설문조사를 통해 과학고를 신규로 설립할지, 일반고에서 전환할지 등의 여론을 묻고, 교육전문가 대상 집중 그룹 인터뷰(FGI) 내용을 분석한다.

 

지역의 교육·연구 기반 시설 분석,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인 성남 판교테크노밸리와 연계한 과학고 교육과정 계발도 이뤄진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글로컬 시대의 미래 과학기술인재 양성과 첨단혁신도시 성남시 발전을 위해 과학고 설립은 꼭 필요하다면서 유치에 힘을 모아 달라고 말했다.

 

오찬숙 성남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성남시의 과학고 유치를 위한 의지와 노력에 감사드린다면서 과학고 유치 이후에도 중장기적인 협력 방안을 이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현재 경기도 내 과학고는 의정부 경기북과학고가 유일하다. 경기도보다 인구가 적은 서울과 인천은 각각 2개교가 있다.

 

과학고는 도 단위 학생 모집이 이뤄지는데 경기도의 경우 다른 지역보다 학생 수가 많아 올해 경기북과학고의 입학 경쟁률은 10.381을 기록했다.

 

이는 전국(20개교) 평균 3.831보다 2.7배 높은 경쟁률이다. 

 

미래교육과 교육정책팀 031-729-3632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바탕화면바로가기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오디오 비전성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