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시정소식

시장동정

현장스케치

성남안테나

성남, 이야기

책과 함께

전문칼럼

이달의 지면

성남시-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우호 교류 의향서 교환
롭 피츠 의장 “성남 중소 벤처기업들과 산업 교류 희망”
비전성남   |   2024-04-22 [17:14]

 

▲ 총무과-성남시는 4월 22일 시청 4층 상황실에서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와 우호 교류 의향서를 교환했다  © 비전성남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대표단(단장 롭 피츠 의장, 6)이 우호 교류 의향서 교환을 위해 성남시청을 방문했다.

 

의향서 교환은 이날 오후 2시 시청 4층 상황실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롭 피츠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의향서는 ▲ 성남시와 풀턴 카운티 간 행정, 경제, 문화, 관광, 교육 분야의 상호 발전을 위한 협력 ▲ 민간 교류 확장을 위한 양 도시 행정 주체들 간 협력 프로젝트 추진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양 도시의 우호 및 교류 협약은 추후 교류 사업 내용을 구체화한 뒤 공식화하기로 했다.

 

▲ 총무과-신상진 성남시장(오른쪽)과 롭 피츠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의장이 우호 교류 의향서 교환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비전성남

 

이를 위해 마련된 간담회 자리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롭 피츠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의장은 우호 교류 방안에 관한 의견을 나눴다.

 

롭 피츠 의장은 풀턴 카운티 진출을 희망하는 한국의 기업 발굴과 조인트 벤처(합작 회사) 등 협력관계 구축을 구상하고 있다면서 성남지역의 기술력 있는 중소 벤처 기업들과 산업 교류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대한민국 첨단산업 핵심인 판교 테크노밸리가 있는 성남시와 풀턴카운티 간의 협력이 이뤄진다면 양 도시가 한 단계 더 발전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글로벌 도시를 지향하는 성남시는 지난해 6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풀러턴시에 성남비즈니스센터를 개관해 51개 기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하고 있고, 1월에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CES 2024)에 성남관을 단독관으로 개관해 운영했다고 했다.

 

또한 이달 중으로 인공지능 부문 최고 명문인 피츠버그시의 카네기멜런대와 판교캠퍼스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풀턴은 주도인 애틀랜타 등 15개 행정구역으로 구성된 조지아주 최대 카운티다. CNN, 델타항공, 코카콜라 등 대기업이 위치한 경제 중심지다. 인구 1,100만여 명의 조지아주는 이민자 유입 등으로 미국 내에서 인구가 빠르게 늘어나는 주 중의 하나다.

 

미국 조지아주 풀턴 카운티 대표단의 방문은 지난해 8월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총무과 국제교류팀 031-729-2642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바탕화면바로가기추가 PC버전 맨위로 갱신

오디오 비전성남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